달력

10

« 2017/10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다이어리/팔불출일기'에 해당되는 글 49

  1. 2007.03.14 울 아들 생일!! - 일년에 세번 먹는 나이 (24)
새해가 되어 나이 한살을 먹었다.

나의 생일에 나이 한살을 먹는다.

그리고 아이의 생일 때 또 나이를 먹는다.

내 생일도 아닌데, 왜 아이 생일이랍시고 넙죽 나이를 먹느냐고?

글쎄...

희안하다.

내 생일도 아닌데 아이 생일을 맞이하면 체감적으로 3~4년치의 나이를 한꺼번에 먹는 것같은 기분이 든다. 어른들이 말씀하시곤 한다. 부모는 자식 자라는 거 보면서 늙어간다고..

그런데 바로 오늘이 내가 홀라당 늙어버리는 날!! 나의 싸랑하는 아들~대성군의 6번째 맞이하는 생일이다.  후후..

모두들 축하해주시라.

지금부터 염장샷이 게시 될 예정입니다. 이미지 스크롤의 압박이 시작되오니 싫으신 분은 백스페이스를 눌러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생후 3시간... 아직 나의 아들이라는 실감이 안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찌나 잘 먹던지.. 생후2주 된 녀석 하나 때문에 등골이 휠 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촬영을 위한 눈물겨운 연출이 돋보이는 샷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절대 아빠는 안티가 아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0일사진... 100일이 1000일과도 같았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절대 연출한 샷이 아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날의 감격을 잊을 수 없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후.. 생후 8개월이라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빛만으로 이미 넌 천만불짜리야!



이랬던 녀석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헝그리 복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댄서로 이름을 날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때론 로멘티스트가 되어 낙옆 속을 걷기도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이 오면 눈 오는대로...거침없이 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곤 쓰러져 잠에 빠져버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가 아빠 최고!라고 해주기라도 하면, 천하가 내것같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빠가 이~만큼 좋아..'해주면 죽음이 두렵지 않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이제는 네가 더이상 갓난아이가 아니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법 멋도 부리고 말이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벌써 교복을 입고, 유치원을 다니는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이 바로 많은 축복 속에 태어난 너의 6번째 생일이란다. 저녁때 멋진 파티를 벌여보자꾸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우리가족이 항상 주님안에서 행복 할 수 있도록 기도하자꾸나.


사족 : 더 많은 염장샷을 보시고 싶은 분은..<여기로..>
신고
Posted by SuJ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