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

« 2018/12 »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어제 새벽 2시까지 중요한 회의를 하느라고 늦잠을 자는 바람에 오늘 계획했던 성패트릭데이 촬영에 늦고 말았습니다 ㅡㅜ
더군다나 오늘 이 행사를 까먹고 점심약속을 잡아 놓는 바람에 더더욱 마음이 급했지요. 계획대로라면 아침 일찍 앞쪽에 자리를 잡고는 대채로운 행사를 모두 카메라에 담으려고 했는데... 일단은 실패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파가 이정도 되니까 퍼레이드 사진 찍기는 자동으로 포기하게 되더군요. 늦잠만 아니였어도 앞자리에서 열심히 사진 찍었을텐데 말이죠 ㅡㅜ

다행히 날씨가 좋아 행사 구경하기는 참 좋았습니다. 온도는 낮았지만 맨하탄 특유의 건물사이에서 불어오는 칼바람도 적은 편이였구요. 이 인파에 갖혀서 약 30분을 제자리에 꼼작도 못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던차에 횡재를 했는데...실수로 누른 셔터에 한 미녀가 찍혔습니다.(정말 실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이런 미녀도 있더군요. 아일랜드 맥주 기네쉬를 마구 마셔도 되는 날이라그런지 이런 모자를 쓴 사람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 술 끊은지 13년째!! 아자아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거리 곳곳에는 이렇게 초록색으로 치장한 사람들로 가득했습니다.
그리고 보니 다 여자만 찍혀있네요... 별 의도는 없었고, 그저 본능이 시키는대로...

아무리 본능에 충실하게 산다고는해도 이정도는 찍어야겠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사람들 전통 악기인 듯 합니다. 이름을 까먹었습니다. 아시는 분 '제보' 부탁드립니다.
네이버에서는 찾지 못했습니다... 요즘 부쩍 게을러진 주인장입니다=_=... 먹기 살기 바뻐서 그렇습니다 ㅡㅜ

뭐니뭐니해도 이런 행사의 백미는 바로 아이들이죠. 어여쁜 아이들부터 시작해서 풋풋한 여인내들까지...
전통복장을 입고 자신들의 문화를 뽐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쌀쌀한 기운이 넘쳤는데도 활짝 웃으며 전통춤을 연습하고 있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성패트릭데이는 뉴욕에서도 매우 큰 이벤트에 속합니다. 남녀노소, 인종 관계 없이 어마어마한 인파가 와서 즐깁니다. 물론 미국 동북부에 200만명의 아일랜드 이민자가 살고 있다고하니 그 인파가 모이기만해도 엄청나겠지요. 사실 이 날의 의미가 성 패트릭(Saint Parick)을 기리는 날인데 흥청망청 놀기만 하는 분위기여서 살찍 실망한 면도 있지만, 우리나라도 이건 마찬가지인지라 그러려니 했습니다.

더 많은 사진은  < 여기 > 있습니다.
Posted by SuJ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