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이어리/뉴욕 생존기

법정싸움 = 개싸움?

겉으로 보기에는 멋져보이고 쿨~한 직업처럼 보이지만 요즘은 사실 변호사가 그리 존경받는 직업은 아닙니다. 고소득의 화이트 칼라이긴하지만 변호사가 넘쳐나는 세상인지라 희소가치가 떨어졌다고나 할까요. 더군다나 변호사들이 그네들의 수입을 위해 필요하지도 않는 '소송'을 부추기는 분위기로 인해 법정 싸움이 개싸움이라 불려도 과언이 아닌 그런 세상이기도 합니다. 미국이 소송 천국이라는 별명은  이런 개싸움을 즐기는 변호사들 때문에 생겨난 것이지요.

겉으로는 자신의 고객을 '보호'하고자, '정의'를 위해서라고 하지만 사실은 '수임료'가 목적이니까요. 법과 정의를 위해 싸우는 변호사에 비해 개싸움을 통해 타인의 살과 피를 뜯어 먹는 변호사가 동포사회에도 가끔 눈에 뜨여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여하튼. MTA버스(시내버스)에 재미있는 광고가 부착되어 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
BITTEN BY A DOG?
BITE BACK

대부분의 법정 싸움이 변호사의 부추김을 통해 이뤄진다고 봤을 때, 개한테 물렸다는 건 변호사한테 물렸다는 의미입니다. (아래 D'Agostino & Associates PC는 D'Agostino 합동변호사 사무실이라는 의미입니다.) 변호사를 상대로 같이 물어 뜯을 수는 없으니 변호사를 써야겠지요.

스스로 개싸움을 인정하는 이 변호사는... 솔직하다는 점 하나만으로도 점수를 주고 싶습니다. 언제고 한번 개한테 물리면 저 번호를 연락을 해봐야겠습니다. Bite Bank하는 사나운 개의 모습이 무척 인상적입니다 ㅎㅎ

'다이어리 > 뉴욕 생존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법정싸움 = 개싸움?  (4) 2009.04.24
도저히 적응이 안되는 미국문화  (26) 2009.03.31
파란눈의 태권보이(1)  (12) 2009.03.19
카드 도용 주의보  (3) 2009.03.01
한 가족 두 언어  (10) 2009.02.28
네번째 보금자리  (4) 2009.02.25
  • 손진희 2009.04.26 10:59

    저런.. 저런.. 개한테 물리는 일은 없길...
    요즘 너무 바쁘네요. 일자리에 적응하느라 바쁘고..
    흑인 영어에 귀기울이느라 바쁘고...
    이 친구들 영어.. 도대체 못알아듣겠네요.
    제 귀가 이상한가요?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9.06.01 21:18 신고

      너무너무~ 오랫만입니다. 그동안 게으름에 블로그 접속마저도 귀찮았더랬습니다^^
      앞으로는 종종 들려 글 남기겠습니다 :)
      날 좋은 6월인데 오프상으로도 한번 만나서 식사라도 나눠야할텐데요^^

  • Favicon of http://www.i-rince.com BlogIcon rince 2009.04.29 16:33

    Bite Bank의 단기 이율은 어떻게 되는지... ^^;;;;;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9.06.01 21:19 신고

      한달만에 답글입니다^^; 오타... 귀찮아서 수정은 안하겠습니다 ㅠ.ㅠ
      앞으로 종종 뵙겠습니다. 그간 블로그 접속을 안했더니 '웃을 일'마저도 확 줄어버리더군요 ㅡ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