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블로그와 블로거/블로깅 이야기

블로깅 커뮤니케이션 - 최악의 커뮤니케이션 10가지


펌 + 패러디 ... 오버가 심하니 양해해주시길!

최악의 커뮤니케이션 10가지
1. 대꾸 안하기
이것처럼 나쁜 의사소통법이 있을까?
무슨 말을 했는데 대꾸가 없으면 '대답할 가치가 없다'는 말을 하는 것과 같다.
증거를 남기지 않고 사람 열 받게 하는 기술도 대답을 안하거나 침묵을 길게 유지한 후 대답하는 것이다.
바로 대답하기 어려운 말이라면 '잠깐만'이나 곧 대답을 할 것이라는 메시지를 주어야한다.
→ 댓글 없는 포스트는 댓글을 달 가치가 없다는 무언의 시위다. 글을 봤으면 댓글을 꼭 달자.
     글이 길어 부담을 느낀다면 '선리플 후감상'이라는 멘트라도 매너있게 남기자.


2. 감정 무시하기
별 것 아닌 일에도 감정이 많이 상하기도 한다.
감정이 상한 것은 생각하지 않고, 잘못을 따지기만 하는 것은 좋지 않다.
작은 잘못으로 상사에게 꾸중을 듣고 억울함을 호소하는 사람에게 "네가 잘못했어"라고 하는 것은 좋은 대화법이 아니다.
→ 자잘못만 따지는 원칙형 댓글. 삭제 버튼에 손이 절로 간다.
    글을 보면 내 기분 파악이 안되니?=_=

3. 상대방의 상태를 간과하기
지금 당연한 과정을 거치고 있더라도 그 과정에 생기는 안 좋은 감정은 공감받고 싶다.
"내가 사원때는 PC도 없어서 밤새워 자 대고 표 그렸어. 요즘 세상 좋아졌지. 뭐 그 정도로 그렇게 힘들어 하나?"라고 한다면 더 이상 이야기하고 싶지 않아진다.
→ 연세가 50이 넘은 블로거에게 함부로 초딩체나 통신체로 댓글을 남기는 者.
    초짜 블로거에게 왤캐 블로그가 개판이에효... 따위로 응대하는 者
    상대방 사정은 안중에도 없는 당신을 초딩으로 임명합니다~


4. 넘겨짚기
어설프게 공감해준답시고 넘겨짚는 것이다.
명탐정 소리는 들을지 모르지만, 이야기한 사람은 기분이 썩 좋지 않다.
"저 오늘 몸살 기운이 좀 있어서"라고 말했더니 "그래, 오늘 들어가서 푹 쉬어"라고 하면 허탈할 수도 있다. 들어가서 쉴 생각은 없고, 그저 자신의 수고를 인정받고 싶어서 한 이야기였을 수도 있다.
→ 내용도 제대로 안읽어보고 제목만 보고 댓글다는 사람.
    많이 읽히기 위해 제목을 자극적으로 쓴 경우도 많거든!!
    낚시를 위한 제목도 많다는걸 간과하면 안되지...스스로 붕어라고 시인하는 꼴!!

 
5. 비꼬기
차라리 잘못했다고 야단을 치는 것이 나을 것이다.
"저 오늘 몸살 기운이 좀 있어서..."라는 말에 "그럼 들어가서 쉬셔야지~"라고 말했다면 같은 말을 들어도 듣는 사람의 기분은 하늘과 땅 차이다.
→ 차라리 글이 허접해서 이해가 안되면 솔직히 시인해라.
    아무런 표현도 없이 '글이 참 멋지네효~'따위 말은 날 비꼬는거 맞지?
    "이 대목이 참 좋았어요..." 정도는 해주자. 나도 내글 허접한거 잘 알거든?=_=

6. 모르는 척하기
상대방의 상황을 알고 있으면서도 모르는 척하는 것이다.
어려운 사정을 이야기하는 상대방의 입장과 감정을 알면서도 모르는 척하면서 자신이 하고 싶은 이야기를 전달하는 것이다.
→ 내가 말하려는 의도를 알면서 못 알아듣는 척 하면서 자기 주장만 잔득 써놓은 댓글.
    자기 생각 그정도로 표현할 정도면 내용을 이해 못할리가 없다.
    그런 인간들!! 댓글쓰지 말고 트랙백 걸어!!


7. 흉내내기
한 말을 반복해주는 것이 공감의 기본 기술이지만, 계속 그대로 한 말을 반복하는 것은 듣는 사람이 놀림을 당한다는 느낌을 받게 한다.
그러나 비슷한 말로 바꾸어 공감해주는 연습을 통해 세련되 공감의 기술을 발휘하도록 하자.
→ 생각 없는 펌질은 원작자에게 아무런 위로가 되지 못한다.
    자기의 생각을 어필하는 연습을 통해 자기 생각이 들어간 세련된 펌질의 기술을 발휘하자.
    (지금 이 포스트처럼 말야..음하하하)

8. 말자르기
말하고 있는데 듣지 않고 말을 자르고 들어와서 하고 싶은 말을 하는 것은 나쁜 의사소통일 뿐만 아니라 무례한 행동이기도 하다.
말이 끝나기를 기다리거나 말을 끝내 달라는 신호를 보낸 후 이야기 해야 할 것이다.
말싸움을 하는 것이 아니라면 말 자르기는 의사소통의 끈을 자르는 일이다.
→ 포스트가 길다고 중간을 잘라먹고 전혀 관계 없는 엉뚱한 댓글을 다는 건 무례한 짓이다.
    차라리 '다음부터는 짧게 핵심만 써주세요!' 라고 댓글을 다는게 낫다.
    (내가 초기에 민노씨에게 자주 날렸던 멘트다. 민노씨글은 너무 길어요 ㅠ.ㅠ라고 말이다.)

9. 어려운 단어쓰기
상대방이 못 알아듣는 단어를 사용해 이해를 교란시키는 행동이다.
원래 많이 모르는 사람이 어려운 말로 성명한다고 한다.
깊은 이해가 있는 사람은 전문용어를 다 풀어서 표현할 수 있다.
일부로 상대방을 압도하기 위해 어려운 단어를 쓰는 일은 '우리 레벨이 달라'라는 메시지다.
→ 번역도 안해서 올리는 영어 포스트는 '나는 당신과 레벨이 달라'라는 말같아 기분이 나쁘다.
    제발 한글로 번역해서 올려달라!! 난 영어 포스트가 싫다=_=


10. 계속 공감만 하기
이야기의 결론을 맺거나 문제를 해결해야 하는 사안에서도 계속 공감만 하고 있다면 문제이다.
"이 옷이 마음에 안 들어서요"
"색깔이 취향애 안 맏으시나봐요"
"색깔은 마음에 들어요"
"네, 색깔은 예쁘게 빠졌어요."
물건을 교환하러 온 고객에게 계속 공감만 해주고 있으면 어쩔 것인가?
문제가 무엇인지 물어보고, 해결할 것은 해결하고, 직면할 것은 직면해야 할 것이다.
듣는 사람은 말을 빙빙 돌리는 의도를 의심하게 된다.
→ 무조건 내 글이 좋다고만 하는 사람. 가끔은 무서워.
    당신도 당신 글에 좋다는 댓글이 달리기 원하는거지? 그치??



언제 가입했는지도 모르는 곳에서 뉴스레터가 왔다;;
아마 전에, 개발을 위해 벤치마킹했던 곳인가보다. 결혼정보회사 같은데...
나름 괜찮은 글이 있어 펌질을 했다. (물론 출처 밝힙니다. 바로 여기!!)

솔로를 위한 글들이 대부분이니 솔로분들은 한번가서 보시라~

항상 하는 말이지만, 절대 SuJae는 이 회사와 관계 없음을 알아주시길~^^;

사족1. 이글 읽고 댓글 안다신 분들... 리퍼러 추적해서 악플로 보답 할 예정입니다.
사족2. 댓글도 좋지만 올블 추천도 좋아요~ ㅋㅋㅋ
  • 이전 댓글 더보기
  • Favicon of http://www.my-endless-story.com/mylog BlogIcon 마이 2007.04.06 09:02

    글을 읽으며 많이 웃기도 하고 생각도 해보았습니다...ㅡㅡ
    나름 공감이 가는 대목들이 많았다는..거의 전부..
    일상속에서나 블로그 포스트에 대한 댓글이나
    사람과 사람의 커뮤니케이션은 동일하다는 느낌이 듭니다..^^
    그리고 제 자신 역시 한 번 더 돌아보게되었습니다..ㅜㅜ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 출근하고 삼실에서 글쓰자니 힘들다는..ㅋ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4.06 09:11 신고

      저는 블로그를 사람과의 소통 그 자체로 보고 있습니다.
      마이님도 블로그를 통해 멋지게 소통하며 좋은 인연들 많이 만드세요 :)

  • Favicon of http://shadowhawk81.blogspot.com BlogIcon 스카이호크 2007.04.06 09:15

    저도 리플이 고파요. 하악하악(응?)

  • Favicon of http://kaisyu.blogspot.com BlogIcon Kaisyu 2007.04.06 09:31

    음.. 공감하는 내용도 많고 뜨끔한 내용도 많네요. ^^;
    그래도 이 글 덕분에 다시 한번 자성의 시간을 가질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 Favicon of https://dirtybit.tistory.com BlogIcon dirtybit 2007.04.06 10:48 신고

    마지막 사족부분에서 답글을 안달 수 없도록 만드시는 군요;;;
    -_-)b

    하지만...역시 악플보다 무서운건 무플이다는...OTL

  • Favicon of https://openuri.net BlogIcon 안경쓴루피 2007.04.06 13:16 신고

    악플이라도 부탁해요~ (^^;

    (정말이냣!!!) . . . ( ``)a

  • Favicon of http://chocomong2.tistory.com BlogIcon mong2 2007.04.06 13:44

    저만그런줄알았더니 다들 그러셨군요..
    블로그초짜라서;;리플달기도 무서워요(무식이탄로날까..;ㅋ)
    9번!!공감요.. 그런데 가면 리플은 생각도 못해요~ㅎㅎ

  • Favicon of https://kyrhee.tistory.com BlogIcon Ikarus 2007.04.06 13:55 신고

    저는 가끔 아예 방문자 통계를 볼 수 없게 만들어 버리는 것이 정신 건강에 좋지 않을까도 생각해 봅답니다. 게시판으로 홈페이지를 운영할때는 방문자 수에 별로 신경이 쓰이지 않았는데 소통을 위해 블로그로 전환하고 나서는 -부끄러운 이야기지만- 몇분이나 다녀갔을까? 내 글에 어떤 반응들을 보이실까 자꾸만 궁금해지다 못해 혼자 들어와서 카운터를 확인하곤 한답니다...OTL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4.06 14:50 신고

      저는 카운터보다는 댓글수랑 제가 다른 블로그에 쓴 댓글에 달린 응답을 더 신경쓴답니다^^
      그리고 카운터 신경쓰는게 뭐가 부끄럽나요? 소통하고 싶어서 블로그 하는거라면, 방문자수가 중요하죠~
      소신대로 블로깅하세요 :)

  • Favicon of http://brainchaos.co.kr BlogIcon brainchaos 2007.04.06 17:24

    덜덜덜..
    리퍼러.. 압박...
    좋은글 ~~ 감사합니다. 카운트보단 댓글에 신경을 쓰는데.. 댓글이 안달리더군요. ㅠㅠ;

  • Favicon of https://firefoxinside.tistory.com BlogIcon 토이 2007.04.06 17:47 신고

    전 가끔 댓댓글 달아 드리는걸 놓치는데; 그렇게 생각할 수도 있군요..; 전 분명 못봐서 그런건데 ㅠㅠ

  • Favicon of http://gillian2.tistory.com BlogIcon 열심히 2007.04.06 18:42

    ㅋㅋ 오늘 이런 종류의 글을 많이 보는 것 같아요. (댓글 달란 말이야! ㅋㅋ)
    전 10번이 쫌 찔려요.. 말끝마다 맞아요 맞아요 끄덕끄덕 (서민정선생처럼)
    버릇이 됐는데.. 이런 점도 있었네요 ^^
    글 재밌게 읽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4.06 18:46 신고

      재미있게 읽으셨다니 기분 좋네요 :)
      오고가는 댓글속에 늘어나는 방문자수
      우리모두 댓글달고 너도나도 열블로깅

  • Favicon of http://wj8rpa.mireene.com/t BlogIcon 씌파이 2007.04.06 22:29

    선감상후리플 ~~

  • Favicon of http://jspark.netcci.org BlogIcon 마니 2007.04.06 23:28

    선감상 후리플이 원래 당연한거아닌가;; 내가 이해를 못했나?
    어쨌든 마지막 말때문인지 리플이 하핫... 열가지 잘보고갑니다.
    나는 해당이 안되나? 되나? ㄷㄷㄷ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4.06 23:31 신고

      선리플 후감상이란건, 전에 댓글 등수놀이 할 때 많이 하던 놀이랍니다^^; 제가 좀 장난스럽게 글을 써놔서 선리플이 좀 달렸네요. 하하;;
      방문 감사하구요, 좋은 주말 보내세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7.04.07 00:06

    아아 .. 정말 피가되고 살이되는 글이네요
    저도 참고해야겠습니다 !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4.07 01:25 신고

      그렇게 봐주시니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
      닥세님 블로그도 한번 가봤는데, 스킨이 굉장히 인상적이십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7.04.07 22:56

    ㅋㅋㅋ
    앞으로 참고 해야겠는데요~

  • Favicon of http://kr.blog.yahoo.com/rubi7980/MYBLOG/yblog.html?pc=1 BlogIcon 함효 2007.04.09 10:51

    이 글 읽고 익숙하지 않은 블로그 댓글 달아봅니다.
    저 같은 사람이 많아서 제 블로그에도 댓글이 그렇게 없나봐요.
    구독해서 보고 있어요~ 이번 글 처럼 최선의 커뮤니케이션을 실현할 수 있는 포스트 기대해봅니다!^^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4.10 20:48 신고

      익숙하지 않으신 댓글... 감사합니다.
      저도 처음에는 댓글 다는 것이 서먹서먹했는데요, 조금씩 늘더라구요^^
      좋은 포스트는... 제맘대로 잘 안되는지라^^ 하지만, 꼭!! 노력하도록 하겠습니다.

  • 가아 2007.04.22 19:21

    올블타고 왔어요 ~ 1번이 마음을 콕콕 찌르는군요. 글 잘 읽었다는 덧글을 쓰기에는 너무 간략한 것 같고, 생각을 덧붙이기에는 무슨 말을 써야 할지 몰라 쓰지 않는 경우가 많았어요. 그치만 앞으로는 조그마한 느낌이라도 남겨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7.08.23 22:02

    워워.........사족 뭐야... 무서워...(후덜덜)

    1번 정말 가슴에 콕콕 찌르는군요. 잘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oooprmx.com/wp BlogIcon sooop 2007.08.24 00:06

    이곳 저곳 눈팅질하다보면 왠지 1등으로 댓글 남기기도 뻘쭘한 경우도 있었는데, 역시 자추자코는 필수였군요 (주무실시간입니다)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8.24 11:18 신고

      왠지 자추자코가 유행이 될 것 같은데요? 그다지 추천하지는 않습니다^^;
      사실 그게 더 뻘쭘해요;;

  • Favicon of http://ysddong.tistory.com BlogIcon 염소똥 2007.08.26 21:46

    그냥 가려다가 마지막 부분을 보고 그만!!!!
    좋은글 감사히 잘 읽었어요 ^^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8.27 09:06 신고

      오래전 글인데도 댓글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이 많으면 밥을 먹지 않아도 배가 부르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smirea79.tistory.com BlogIcon smirea 2007.09.04 22:07 신고

    올블 대신 블코에 추천하면 안되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