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블로그와 블로거/블로깅 이야기

블로그로 농업 진흥을 꿈꾼다?

블로그를 농산물 홍보 및 정보 공유의 공간으로 활용한다는 발표가 나왔다.
농업진흥청에서 밝힌 내용으로, 생산자와 소비자간의 공감대 형성의 공간으로 발전시켜 나간다고 한다. 하긴 요즘은 올블로그 등의 메타블로그서비스에 청와대 블로그가 피딩되고 있으니 농업진흥청이 블로그서비스를 운영한다는 것이 크게 놀라울 것도 없다.

그런데, 이 소식을 접하자마자 걱정이 앞선다.
블로그는 누가 운영하나?
내 고향이 농촌이다. 깡촌 시골이다. 어머니가 동내에서 큰 언니라 불리는지라 컴퓨터에 관련된 일이라면 어머니를 통해 나한테 속속 이야기가 들어온다. 대부분 A/S에 해당하는 일들이지만...
우리 고향에는 컴퓨터조차 제대로 쓰는 분이 없는데... 다른 농촌은 좀 다르려나?

컴퓨터 사용자도 이렇게 적은데 하물며, 블로그를 운영할 만한 분은 얼마나 있을까?

만일 내가 담당자라면, 전문 블로거를 하나 고용하여 홍보, 정보공유 및 소통을 하게 하겠다. 내 생각이지만, 이제 블로그도 어리숙하면 쳐다도 안보는 시절이 온 것 같다. 기왕 농업 진흥을 위해 블로그를 이용하려고 한다면, 전문 블로거를 이용해서 제대로 했으면 좋겠다.

적지 않은 예산으로 만들어 둔 농업진흥청 블로그가 지금의 농촌처럼 날로 폐가만 늘어 가게 해서는 안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올해부터 고객지원정보시스템 가입 회원에게 프로그램 설치나 별도의 도메인 등록작업 없이 이용할 수 있는 블로그 서비스를 제공한다.

블로그는 일반적 홈페이지와 달리 전문지식과 디자인 편집능력 없이도 만들기 쉬울 뿐 아니라 홈페이지와 비교하여 네티즌 호감성과 네트워크 연결성이 높아 농업인에게 새로운 홍보공간을 제공해 주기 위한 것으로 농업인을 위한 블로그 서비스 제공은 농촌진흥청이 처음 시도하는 것이다.

경남농촌지도자연합회 이종현 회장은 “블로그가 농산물 홍보 및 동호인과의 정보공유 공간으로 활용 가능성이 크므로 홈페이지를 가지지 않은 농가 중심의 블로그 활성화될 것 같다.”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농촌진흥청 이계엽 기술정보화담당관은 ‘농촌진흥청 블로그가 생산자와 소비자 간의 공감대 형성 공간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인용>
  • Favicon of https://poem23.com BlogIcon 학주니 2007.05.02 23:48 신고

    괜실히 유행에 편승할려는 공무원들의 탁상행정 결과가 아닐련지요.

  • Favicon of https://foodnews.tistory.com BlogIcon 먹는언니 2007.05.02 23:55 신고

    먹는 언니를 고용하면 잘 관리해드릴텐데... ㅋ

  • Favicon of http://www.i-Rince.com BlogIcon rince 2007.05.03 05:59

    실패한다에 80% 정도? ㅠㅠ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5.03 07:17 신고

      ㅠ.ㅠ...............그래도 성공가능성 20%군요!
      개인 블로그도 성공가능성이 20%이하 아닌가요? 하하;;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7.05.03 06:49

    저도 원래 시골 출신이기 때문에 관심이 더 가는군요.
    좋은 의미라면야 물론 환영합니다. 좋은 결과가 나와야할텐데요...

  • Favicon of http://jiself.com BlogIcon Ji@self 2007.05.03 08:02

    농촌에 대한 막연한 그리움... 을 가진 사람으로서, 솔직히 저러한 행정은 좀 위험한 발상이 아닐까요?

    말씀처럼, 농촌에서 저런 블로그를 운영할 만큼의 능력을 가진 분들이 그렇게 많을지도 의구심이 들며, 능력있으되 투자해야할 시간을 그렇게 존재할지도 좀...

  • Favicon of http://iskyark.com/blog BlogIcon 사막의독수리 2007.05.03 10:51

    차라리 블로그 형식으로 농촌-소비자간 직판을 한다면 좋을텐데요
    블로그에 주로 재배하는 품목등을 등록하고 작물을 키우는 과정을 포스팅 형식으로 직접 보여주면 소비자도 안심하고 살 수 있을테고, 농민입장에서도 블로깅의 기쁨(?)을 느낄 수 있지 않을까요?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5.03 15:00 신고

      아쉽게도 블로그에 관심없는 사람은 블로깅이 재미있다는 생각 안해요^^; 소통의 툴로서 블로그는 참 뛰어난 녀석이지만... 왠지 좀 무거워서...
      차라리 플톡이나 미투데이로 해보면 어떨까요^^ㅋ

  • Favicon of http://ebizstory.com BlogIcon 강팀장 2007.05.03 11:48

    제 생각은 약간 다릅니다. 물론 농민들이 먼저 깨어져야 하겠지만, 그들이 모른다고 놔둘수는 없겠습니다. (다양한 방법이 있겠습니다. 옛말에 빵을 주지말고 굽는 법을 가르쳐라... 했던 것 처럼)
    농민들이 당장은 이용하지 못하더라도 이런 기술이 있다. 이용하라 라는 농민교육은 직접적인 것이 가장 효과적입니다.

    농민 이용이 낮다는 것에 부정적인 것 보다, 그중 1~2 곳이라도... 라는 희망이 더 옳은 것 같습니다.

    제가 농업기술원 관련 인터넷 관련 수업을 몇번 진행해 보았지만... 위에 분들 말씀처럼 참 힘든 일이였습니다.

    그러나... 다른 곳이 있기에 흐뭇하고 기분 좋은 것도 있는 것입니다.

    대표적인 예로 한곳을 소개 드리겠습니다.

    이분은 처음 인터넷도 컴퓨터도 아니 키보드도 이용하실 줄 모르시는 분이셨습니다.
    지금은 홈페이지도 여러번 재구축을 하며 농장 이야기를 매일 업데이트를 하면서 운영하시는 분입니다. 지금은 홈페이지 뿐만 아니라, 네이버 카페, 블로그도 같이 활용하고 계시는 분이기도 합니다.

    털보농장
    홈페이지 : http://www.tulbo.co.kr
    털보카페 : http://cafe.naver.com/tulbolife.cafe

    강팀장 홈페이지 소개글 : http://www.ebizstory.com/eyg/103


    이외에 여러분이 계시지만.... 위에 분이 대표적인 분이라고 하겠습니다.

    당장에 모르기 때문에..... 가 아니라... 앞으로 얼마든지... 라는 희망을 같이 가져 봤으면 합니다. 그리고.. 단 한분이라도... 블로그를 사용한다면.... 괜찮을듯 합니다. 오히려 내가 알고 있는 분이 계시다면 이런 것을 이용하도록 알려주고 가르쳐 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아닌가 생각되어 집니다.

    (전 개인적으로 이 소식을 가르쳐 주고 싶은 몇분이 계십니다.. ^^ )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5.03 15:01 신고

      당연히 배우면서 해나가야겠지만, 만들어만 놓고 알아서 쓰라고 하는건 아니라는거죠^^
      모범적인 블로그를 하나 운영하면서 농민들에게 샘플링을 해준다면 자발적인 참여도 늘어가지 않을까요?

  • Favicon of http://ebizstory.com BlogIcon 강팀장 2007.05.03 13:08

    털보농장 블로그 주소를 빼 먹었군요. : http://blog.naver.com/tulbo6901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7.05.03 15:02 신고

      그리고, 홍보나 마케팅 수단으로의 블로깅은 한없이 재미없죠. 소통하는 즐거움을 맛볼수 있는 블로깅을 가르쳐주면 좋을 것 같네요.

  • Favicon of http://www.namoodak.com BlogIcon 나무닭 2007.05.04 11:49

    반드시 성공한다는 보장은 없지만 저런 시도가 있다는것은 좋은것 같아요...

    블로그로 홍보나 마케팅, 판매로 이용하기에는 힘들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어요..
    전문적으로 관리해주는 사람이 있지 않으면 모를까..하는 생각이 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