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이어리/소소한일상

요즘 근황

근 보름만에 포스팅이로군요.
사실은 블로그 접을까도 생각해봤는데 사이드에 있는 88명의 HANRSS구독자 숫자를 보니 차마 그럴수가 없더라구요^^;

뉴욕은 아시다시피 24시간 돌아가는 도시입니다. 지하철도 버스도 24시간 운행하고, 편의점 뿐만 아니라 24시간 영업을 하는 매장도 많이 있습니다. 이런 분위기 속에 살다보니 자연 마음도 바뻐지고 이방인으로서 더 열심히 살지 않으면 먹고 살기 힘들겠다는 '압박감'에 시달리게되죠. 조금이라도 더 시간을 쪼개 '일'에 메달려야겠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드랬습니다.

각설하고,
요즘 저는 본격적으로 제 비즈니스에 올인하고 있습니다. 해외에 사는 한인들을 위한 데이터 아카이브를 만드는 것이 목표구요, 현재는 먹고 사는 것에 필요한 정보들을 모아 정리하고 있습니다. 짬짬이 인맥을 넓혀가면서 꾸준히 정보를 모으고 있습니다. 조만간 완성형에 근접한 모양으로 공개를 할 수 있을 듯 합니다.

가족 상봉을 이루고 매일같이 행복한 아침을 맞이하고 있습니다만, 아이 학교 문제와 여러 한국과 다른 환경적 요인으로 골머리를 썪고 있긴합니다. 그래도 함께 있으니 마냥 좋은건 어쩔수없군요.

요 몇일은 감기몸살로 완전 시체가 됐습니다. 몇년만에 이렇게 아픈건지...아내가 함께 있어서 망정이지 아니였다면 무척 서글펐을껍니다.

요즘 광우병 소 때문에 난리가 아니더군요. 생각없는 미국 한인 대표들이 설득력 없는 소리를 해싸는 바람에 유명무실한 한인회는 더 자멸의 길을 가게되지 않을까 싶기도하구요... 저는 무조건적인 비판에 대해서 무척 적대적이지만 무조건적인 옹호 역시 무책임한 짓이라 생각됩니다. 앞뒤좌우를 잘 보고 우겨야겠지요. 이념적으로, 정치적으로 대립양상을 끌고가는 건 옳지 못하다고 생각합니다.

이틀간 비가 쏟아지다가 맑게 개였습니다. 몸살의 여파로 아직 몸이 완쾌하지 않아서 방콕하고 있습니다만 기분은 개운하네요. 비온 뒤 맑음이 제 뉴욕에서의 새로운 출발에서도 그대로 적용되었으면 합니다.

'다이어리 > 소소한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어공부 재개  (10) 2008.11.04
뉴욕인 되살렸습니다  (6) 2008.05.16
미국의 대통령의 날과 쉬는 날들  (14) 2008.02.18
제 무덤을 파다  (26) 2008.02.16
아내가 그리워질 때(1) - 체했을 때  (8) 2008.02.15

태그

  • Favicon of http://composition-y.net BlogIcon 에단(Y군) 2008.05.11 06:19

    많이 바쁘셨군요. 할 때는 왕성하게 하시는 분께서 포스팅 뜸하신 걸 보고 바쁘시구나 했습니다. 하시는 일이 조만간 모습을 들어낸다고 말씀하시니 자뭇 기대가 됩니다.
    주말간 몸조리 잘 하시고 좋은 시간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8.05.12 10:48 신고

      별거는 없습니다^^; 다만 craigslist처럼 craig 개인의 노력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그런 서비스가 되고 싶긴합니다^^

  • Favicon of http://chitsol.com BlogIcon 칫솔 2008.05.11 06:40

    저런.. 아프셨다니요. 그래도 옆에서 챙겨 주신 분 덕분에 완쾌했다니 다행입니다. 하시는 일 모두 잘 되길 바랄께요. ^^

  • Favicon of https://poem23.com BlogIcon 학주니 2008.05.11 07:25 신고

    타지에서 아팠을 때 혼자일때가 제일 서러운데 그래도 아내가 옆에서 있어주니 얼마나 다행인지.. ^^;
    진행하시는 일이 다 잘 되셨으면 합니다.. ^^;

  • Favicon of http://isanghee.com BlogIcon isanghee 2008.05.11 15:58

    저도 요즘 감기 때문에 고생중이라죠. 부디 얼른 쾌차하시길..!

  • Favicon of https://inuit.co.kr BlogIcon Inuit 2008.05.11 18:07 신고

    몸살.. 고생이시군요.
    가족과 함께라서 긴장이 풀린걸까요. -_-
    빨리 나으세요. ^^

  • Favicon of http://www.i-rince.com BlogIcon rince 2008.05.11 23:02

    오랜만의 소식 반갑습니다 ^^
    몸살의 여파도 말끔히 사라지길 기도하겠습니다!!!
    사업대박의 기원도 여전하구요~~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8.05.12 10:51 신고

      몸살에 감기에 알레르기까지... 장난이 아닙니다 >_<
      그래도 아내가 옆에 있으니 계속 간호만 받고 싶네요 ㅎㅎ

  • 손진희 2008.05.11 23:44

    가족과 같이 계셔서 그나마 아픈셨던게 서글프지는 않으셨겠어요. 저도 얼마전에 그 몸에 좋다는 흑염소 전골을 먹고서 삼일 동안 아팠었는데 어찌나 서럽던지요. 엄마 생각이 나서 아픈 것 보다도 서글픔에 몸에 힘이 쫘악 빠지더라구요. 이 나이에도 엄마한테 투정을 부리고 싶던데...
    광우병 때문에 저도 저희 사장님과 의견충돌이 일어났었더랍니다. 잘 알지도 못하면서 한 나라의 대통령한테 미친 소 너나 먹어라.. 그랬다고 그것만 가지고 우리나라가 막가는 나라라고 하시더라구요. 그건 아니지 않느냐고.. 한 나라의 대통령이면 한 가정의 가장이라고 가정할 수 있는데 어떻게 자식들한테 먹이는 음식을 그렇게 무성의하게 사올 수 있느냐고.. 저하고 한참동안 의견충돌이 일어났었답니다. 덕분에 제가 이상한 사람이 된거구요.
    블로그를 접으시면.. 출사 나가길 기다리고 있는 제가 무진장 섭하지요. 아니되옵니다.

    • Favicon of https://inthenet.tistory.com BlogIcon SuJae 2008.05.12 10:53 신고

      안접습니다^^; 가족 빼고 '거의' 유일무이한 안식처인데 스스로 닫아버릴수는 없겠더라구요^^

      광우병소에 대해서 글쎄요... 코멘트하기가 상당히 조심스러워지네요^^;;

  • Favicon of http://realfactory.net BlogIcon 이승환 2008.05.12 14:48

    접으시면 아니되옵니다. 여기저기서 긁힌 스트레스 여기서라도 푸셔야죠 -_-a

  • Favicon of http://www.zombi.co.kr BlogIcon 좀비 2008.05.12 22:56

    블로그 접으실 땐, 88명에게 결재를 득한후에 하세요.. ^^::
    저희 부모님도 요즘 그 근방 어디에서 계실텐데..

  • Favicon of https://mbastory.tistory.com BlogIcon 5throck 2008.05.13 01:39 신고

    항상 건강에 유의하세요... 타지에 나와 일 하시는 것도 고생인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