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5

« 2018/05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헛소리'에 해당되는 글 2

  1. 2008.06.26 논쟁에는 어김없이 나오는 댓글BEST (18)
  2. 2008.06.22 가문의 영광 '다음 메인 등극' (12)
님의 글에는 논리적인 근거도 전혀 없고, 오류만 범하고 계십니다.
가장 일반적으로 나오는 댓글. 그러나 정작 자신은 어떠한 논거와 주장을 밝히지 않는 경우가 많다. 개인적으로 가장 한심한 댓글이라고 생각하지만 안타깝게도 어김없이 튀어나오는 출현율 100%의 댓글이기도하다.
때론 본인만의 확고한 논리로 무장되어 있으나 객관성 여부는 그리 신경쓰지 않는다. 가끔 정-반-합이 역사를 바꾸는 원동력이라고 믿지만 머리 속에는 반(反)만이 존재하고 합(合)이 존재하지 않아 논쟁에 애를 먹이기도 한다.
"'논리야 놀자, 반갑자 놀리야, 놀리야 고맙다.'읽어는 봤니?"


이런 어처구니 없는 글을 제가 봐야하는 것 자체가 기분이 나쁘네요.
이런건 그냥 혼자 쓰고 생각하세요.
필시 좋지 않은 성격의 소유자.
지나가다 기분 나쁜일이 있으면 끝까지 쫓아가서 침이라도 뱉어줘야하는 성격을 가진 사람이 아닐까?
"글 보느라고 수고한건 알겠는데, 니 글 보고 기분 나쁜 사람도 있거든? 조용히 꺼져줄래?"


개념정의부터 하고 이야기를 진행하셨서야 했습니다.
주로 '지나가다'라는 익명이 남기는 내용이다. 정곡을 찌르는 댓글이지만 '지나가다'라는 닉네임의 모호성으로 인해 금방 뭍히는 글이기도 하다. 적절한 닉네임을 찾아낸다면 논쟁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수 있는 좋은 글이 되기도 한다.
"왠만하면 고정닉 좀 만들어라"


그만 좀 싸우세요
보통 논쟁의 말미에 나오는 댓글로 본인이 여성임을 드러내는 어투를 흉내내기도 한다.
가끔 오히려 '뇌없는 뇬' 취급을 당하기도 하기 때문에 정확한 타이밍에 나와야 효과를 드러낼 수 있다.
최악의 경우 타켓이 자신에게 넘어오기도 한다.
"어금니 꽉 깨물어! 그리고, 마음 단단히 먹어!!"


기타
제목이 낚시다!!  --> 제목은 편집자가 바꾼거거든요?
뭔 개소립? --> 멍멍멍
읽을 가치도 없는 글을 써놓고 난리야?  --> 너도 좀 쓰던가.
공감가지 않는 글이군. --> 너한테 공감해달라고 한 적 없거든?
말이 안통하는군. --> 너는 대체 무슨 말을 했는데?
너 개독이지? --> 나무아미타불...아멘..
빨갱이 쉑히 --> =_=
꼴통 쉑히 --> =_=
초딩 쉑히 --> 니보다 나이 많거든?
밥먹고 합시다. --> 나는 짬뽕!
Posted by SuJae
오래살다보니라기보다는... 블로그질이 슬슬 뜸해지던 찰라에 메인 등극이라니
성은이 망극하옵니다.

그나저나 얼마나 많은 악플과 헛소리들이 달릴런지 걱정되는군요 ㅎㅎㅎ

뉴욕인에 이이서 두번째 메인 등극입니다. 다른 것보다는 상금이 나온다는게 가장 기쁩니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애드센스라도 달아 놓았더라면 얼마나 좋았을까하는 생각이 들지만...



미국에서 GAS(휘발유)값이 비싸지니 헌혈을 하면 GAS GIFT CARD를 준다는 이야기가 이렇게나 많은 관심을 받게 될 줄을 몰랐군요.

사실 이 포스트 전에 싼 기름 찾아 국경 넘는 미국인들과 동일한 내용의 포스트를 작성한 바 있습니다. 워낙 Ikarus님께서 글을 잘 작성하셔서 황급히 비공개로 돌려놨죠.

실제로 미국은 고유가로 인한 GAS값 상승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이 매우 많습니다. 한국처럼 기름값 올랐으면 대중교통 타면 되잖아?라고 말할 수 없는 교통 상황 때문이죠. 고스란히 생활비 상승으로 연결됩니다.

다만 묘하게도 이런 상황이 '헌혈'이라는 고귀한 일에 쓰일 수 있다는 것이 놀랐고, 동기야 어떻게 됐건간에 가스값도 얻고 어려운 사람을 도왔다는 뿌듯함도 느낄 수 있는 일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우리나라도 늘 피가 모자라~~....;;;많이 힘들다고 하지요? 영화티켓따위보다는 주유권 한장을 주는 것도 좋은 프로모션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여하튼 가문의 영광 다음 메인 등극을 두번이나 겪다니... 형용할 수 없는 뿌듯함을 느끼는군요. 이제 슬슬 게으름을 타파해야 할 때가 왔나봅니다;;;

늘 뜸한 업데이트 블로그를 찾아주시는 이웃분들과 '야동'키워드에 낚이시는 붕어님들께 감사인사 드리며 이만 총총...

제 서브블로그 NewYorKIN.net도 자주 찾아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Posted by SuJ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