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5

« 2018/05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발렌타인데이가 젊은 연인들만의 이벤트라고 생각했는데 이곳에서는 꽤나 비중있는 날이였습니다. 할로윈만큼은 아니지만 초등학교에도 이벤트를 해주고 친구들끼리 초콜렛과 과자 등을 나눈다고 합니다.

젊은 연인도, 이미 결혼한 부부도 이날을 나름대로 의미있게 보내는 모양인데...사실 알고 보면 곳곳에서 벌이는 발렌타인 세일 등의 관련 이벤트를 보고 있으면 넘어가지 않는게 이상할 정도입니다.

왠지 나이 들어서 낭만을 찾으면 주책없는 것 같은 젊잖은(?) 문화에서 자란 토종 한국인으로서는 할머니 할아버지들마저도 '사랑'을 운운하는 것이 이 나라가 좀 민망하긴 하지만 어디 사랑에 국경선이 있고 나이가 있겠습니까? (성별은 좀 구별됐으면 하는 바람이 있긴합니다만...) 연령대별로 사랑의 방법과 표현 방법이 다를 뿐, 아니 꼭 다를 필요도 없겠지요.

여하튼, 이 곳 사람들 정말 이벤트를 좋아합니다. 시끌벅적한 이벤트가 아니더라도, 조철하지만 사람의 마음을 따뜻하게 젖셔주는 그런 가족 이벤트를 보면 이네들의 여유가 부러워집니다.

아내게 남편에게 초콜렛과 함께 준다는 프리쿠폰입니다. 화려하지도 않고 비싼 것도 아니지만 참 유용하게 쓸 수 있는 아이템이 아닐까요? 아내가 화가 났을 때 이 쿠폰을 제시하며 BIG HUG, 스패셜 런치를 요구한다면 한방에 분위기를 풀어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블랭크 쿠폰도 있습니다. 일종의 백지 수표죠. 전 일단 한장에는 "내 딸을 낳아도"라고 써볼까 합니다만..."1년간 용돈을 인상해주세요"라던지, "닌텐드 WII를 사고 싶어요"... 요구사항은 많은데 쿠폰은 석장 뿐이라 아쉽기만 합니다.

덧) 갑자가 사진 출력이 안되는 이유는 뭘까요;; 도저히 해결 불가 ㅡㅜ
Posted by SuJae
특정시간대에 고객을 신데렐라로 만들어주는 ‘타임 마케팅’이 IT 업계 전반으로 확산되고 있습니다. '타임(time) 마케팅'이란 특정한 시간대나 주말, 특정 날짜에 한정해 할인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주로 유통업계에서 쓰던 방식으로 요즘 포털, 이동통신사, 인터넷 쇼핑몰 등 IT 업계 전반에 쓰이고 있습니다.

대형 마트에서 자주 듣는 오늘만 세일. 지금 이시간만 세일!! 하는 등의 마케팅 방법이 바로 타임 마케팅이라고 생각하면 쉽겠습니다.


“IT 타임 마케팅의 원조”, 인터넷 쇼핑몰 타임 세일 이벤트
‘타임 마케팅’ 자체가 유통업체들이 주로 사용하는 마케팅 방식인 만큼 IT 업계에서 이를 가장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는 분야는 인터넷 쇼핑몰입니다.

‘잠 못 이루는 인터넷’, 포털의 야심(夜深)만만 이벤트
최근 포털들이 심야시간대를 겨냥한 야심한 이벤트를 펼치고 있습니다. 이는 깊은 밤 잠 못 이루는 네티즌들을 위로하고 급격하게 떨어지는 심야시간대의 트래픽도 끌어 올리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노린 것.

“한밤에 속삭속삭”, 이통사 시간차 요금제
기본적으로 SK텔레콤, KTF, LG텔레콤 등 3개 이동통신사 모두 심야시간 대에 요금을 할인 또는 면제해 주는 심야요금제 상품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 들어 심야시간대가 아니어도 고객이 원하는 특정시간대에 보다 많은 혜택을 주는 시간차 요금제 상품들을 속속 선보이고 있습니다.

- 보도자료의 재구성 by SuJae

상세 서비스 보기

Posted by SuJ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