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08

« 2018/08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월차'에 해당되는 글 1

  1. 2007.06.28 아, 쉬고 싶다. 놀구 싶다. 일하기 싫다 ㅠ.ㅠ (12)
요즘 만사가 바쁘게 돌아갑니다.
히유... 머리도 아프고, 입에 불평 불만에 늘상 달려있네요.
잠깐 쉬면 좋겠는데, 좀처럼 마음에 여유가 생기지 않네요. 사실 시간은 많은데, 마음만 바쁜 것 같습니다 ㅠ.ㅠ
불평 불만이 많아지니 바쁜데도 나태해지고, 나태해지니 일이 밀리고.... 이런 악순환이죠.
어디 산에라도 올라가서 미친듯이 혼자 웃다가 나와봐야겠습니다 ㅋㅋㅋ

-- 이상한 계산법 --
김대리가 부장에게 하루 쉬겠다는 휴가원을 냈다.

부장이 말한다.
"김대리. 1년은 365일이지? 하루는 24시간이고.
그 중 자네 근무시간은 8시간이지?
하루의 3분의 1을 근무하니까,
결국 1년에 자네가 일하는 날은
122일 밖에 안된다는 얘기야.
그 중에서 52일의 일요일이 있고,
반만 일하는 토요일을 26일로 치면 겨우 44일 남아.

그걸 자네가 다 일하나?
밥 먹는 시간에 화장실 출입하는 시간에
담배피는 시간까지 합치면
하루에 최소한 3시간은 빠진다구.
그걸 다 빼면 자네가 일하는 시간은
27일 이라는 소리지.

게다가 자네 여름휴가는 10일이지?
그럼 17일이 남는군.
그중에서 신정, 구정, 식목일, 근로자의 날,
어린이날, 석가탄신일, 현충일, 제헌절,
광복절, 추석, 크리스마스,
그리고 회사 창립기념일까지 휴일이 총 16일이야.

결국 자네가 제대로 일하는 날은
1년에 딱 하루라 이거야.
그런데 그 하루마저 휴가원을 내면,
아예 놀고 먹겠다는 건가?
자네도 입이 있으면 대답 좀 해보게."


그러자 김대리가 억울한 표정으로 말한다.

"부장님, 전 너무 피곤해요.
왜 그런지 이유를 말씀드리죠.
우리 나라의 4,500만 인구 중에 2,500만은
노인이나 실업자 아니면 퇴직자들이죠.
그럼 남은 인원은 2,000만명 입니다.

그 중에서 1,600만은 학생이거나 어린이들이죠.
그럼 400만이 남습니다.
현재 100만명이 국방을 위해 군대에 있거나
방위근무 중이고, 100만명은 국가공무원 입니다.
그럼 200만명이 남는 거죠?

또 180만명이 정치를 하거나
지자체 공무원들이니 남는건 20만명,
그중에 188,000명이 병원에 누워 있으니
겨우 12,000명이 남죠.
그리고 11,998명이 감옥에 가 있으니
결국 두 명이 남아서 일을 하고 있다는 얘깁니다.

바로 부장님과 저!

그런데 부장님은 매일 제가 올린 보고서에
결재만 하고 있으니 실제로 일하는 사람은
대한민국에서 오직 저 하나뿐이라구요.

제가 얼마나 피곤한지 아시겠죠 ㅡ"ㅡ


- 인터넷 어디에서인가 펌...
Posted by SuJ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