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0

« 2018/10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불법체류'에 해당되는 글 1

  1. 2009.02.28 미국에 한인 불법체류자가 늘고 있다는데... (2)
몇일 전 미국 내 한인 불법체류자가 24만명이라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많다면 많고 적다면 적은 숫자입니다만, 이전보다 증가했다는 점과 미국 내 불체자는 줄어드는 추세인데 한인은 오히려 늘었다고 하니 새삼 주목하게 됩니다. 게다가 인터넷을 보면 한국은 '반미'국가에 가까운데 실상은 그렇지만도 않구나 싶기도 했구요.

여하튼 2007년 인구조사에서 미국에 거주하는 한인수는 134만명. 적지 않은 비율이 불법체류라는 결론입니다. 국가별 불법 체류자 순위도 7등에서 6등으로 한단계 상승(?)했습니다. [1위는 멕시코(703만 명), 2위는 엘살바도르(57만 명), 3위는 과테말라(43만 명), 4위, 5위는 필리핀·온두라스(30만 명)]

하지만 제가 관심을 갖게 된 것은 불체자의 숫자가 늘었다는 사실 보다는 지역 언론의 보도 내용 때문입니다 . 이러다 비자면제국자격을 박탈당하는게 아니냐는 걱정이였습니다. 사실 VWP(미자면제프로그램)이 생각보다 한인 커뮤니티에 미치는 영향이 큰 것도 아닌 상황에서 왜 지역언론에서 그걸 걱정하는걸까요. 그건 한국에 있는 언론에서 걱정해야 할 사항이고, 지역 언론이라면 미국내 불법체류자들을 보호하거나 합법화 하는 방안에 대해 고민해줘야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사실 요즘은 불법체류라는 말은 쓰지 않습니다. 그들은 범죄자가 아니라면서 "서류 미비자"라고 부릅니다.  한인 커뮤니티 차원에서는 그들을 범죄자 취급하거나 VWP자격을 박탈시키는 민족의 배반자(?) 취급이 아니라 지역사회의 구성원으로 여기고 그들이 음지에서 고생하지 않도록 도와야 합니다.

사실상 서류미비자들을 도울 수 있는 방법은 그다지 많지 않습니다. 지역사회 규모가 작은 경우는 더더욱 쉽지 않지만 그들의 체류 신분을 합법화해줄 수 있는 방법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여러가지 서류미비자가 늘고 있는 지금 시점이라면 비자면제 자격박탈에만 관심을 가질게 아니라 앞으로 그들을 위해 지역 커뮤니티에서 무슨 일을 해줄 수 있을지 방법을 강구하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이 지역 언론의 역할이 아닐까 생각해봅니다.

그래도 아직은 지역 언론이 한인 커뮤니티의 눈과 귀의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한국처럼 인터넷이 활발해지면 언론이 주식회사로서의 존재로만 여겨지지 않기 위해서라도 커뮤니티를 위한 움직임이 있어야겠습니다. 예전에 이런 말이 있었지요. "있을 때 잘 해!"
Posted by SuJae